10월 7일 복지부 국정감사 시작 ... 올해 쟁점은?
10월 7일 복지부 국정감사 시작 ... 올해 쟁점은?
  • 박선재 기자
  • 승인 2020.09.22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부 등 국정감사 7~22일 진행
코로나19로 인한 치료제와 백신 개발 주요 쟁점될 듯
질병관리청, 공공의대 설립 등도 주요 이슈
대한민국 국회
대한민국 국회

[메디칼업저버 박선재 기자] 보건복지부 등 관련 기관의 국정감사가 오는 7일부터 시작된다. 

7일 복지부와 질병관리청으로 시작으로 13일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이 국정감사를 받는다. 

14일에는 국민연금공단 국정감사가 잡혔다. 

15일에는 보건산업진흥원, 국립중앙의료원, 의료기관평가인증원, 보건의료국가시험원 등 7개 공공기관의 국정감사가 진행되고, 20일에 국민건강보험공단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국정감사를 받는다. 

21일에는 대한적십자사, 보건복지인력개발원, 보육진흥원 등 8개 복지분야 공공기관이 국정감사를 받는다. 

종합감사는 22일 복지부, 식약처, 질병관리청, 국민연금공단, 건보공단, 심평원을 대상으로 시행된다. 

21대 국회 개원 후 처음 열리는 이번 국정감사는 코로나19(COVID19)로 인한 치료제 및 백신 개발 등이 주요 이슈가 될 것으로 보인다.

또 코로나19로 드러난 공공병원 부족과 해결책, 공공의대 설립과 이로 인한 의료계 파업 등의 문제도 다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외에도 질병관리청 승격으로 인한 권한과 책임 등에 대한 문제도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