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이화의료원, 스마트 수술실 만든다 
올림푸스-이화의료원, 스마트 수술실 만든다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01.08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림푸스, 수술실 통합 시스템 '엔도알파' 이대서울병원에 구축키로 
올림푸스한국은 이화의료원과 올해 2월 개원 예정인 이대서울병원에 엔도알파를 설치, 스마트 수술실을 구축한다고 8일 밝혔다.
올림푸스한국은 이화의료원과 올해 2월 개원 예정인 이대서울병원에 엔도알파를 설치, 스마트 수술실을 구축한다고 8일 밝혔다.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과 이화의료원이 스마트 수술실을 구축한다.

올림푸스한국과 이화의료원은 8일 업무협약을 체결, 올해 2월 개원할 이대서울병원에 수술실 통합 시스템 '엔도알파(ENDO ALPHA)'를 국내 최초로 구축한다고 밝혔다. 

엔도알파는 수술실에 들어가는 복강경 시스템, 소작기, 기복기 등의 의료장비 제어와 영상 송출 등 일련의 작업을 네트워크 상에서 통합, 한 자리에서 정확하고 쉽게 스마트 터치 패널로 컨트롤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아울러 컴퓨터단층촬영(CT), 자기공명촬영(MRI), 환자 의료기록 등 수술에 필요한 환자정보를 별도 모니터가 아닌 수술 모니터에서 확인할 수 있어 의료진의 이동 동선과 수술 시간을 줄이는 동시에 감염관리에도 도움을 준다.

또 집도의 및 술기별로 의료기기 설정 값을 미리 저장해 놓고 한 번의 터치로 불러오는 프리셋(Preset) 기능으로 의료진과 환자별 맞춤형 수술 환경을 제공한다. 

엔도알파는 감염관리에도 도움을 준다. 

수술실 내부 벽면을 강화유리로 지어 충격이나 시간 경과에 따라 생길 수 있는 흠집을 방지, 미생물이 자라나는 환경을 억제한다. 의료기기도 바닥이 아닌 천장 펜던트(Pendant)에 탑재해 의료기기의 수술실 간 이동을 최소화했다. 

이화의료원 문병인 원장은 “의료 기술과 기기가 고도화되고 있는 만큼 다양한 수술실 내 장비들을 한 번에 정확하게 제어할 수 있고 철저한 감염관리가 가능한 스마트 수술실을 구축해 환자 안전과 치료 결과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대서울병원은 최신 IT 기술을 적용한 혁신적인 진료 시설 및 시스템, 차별화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병원으로 탄생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카다 나오키 올림푸스한국 대표는 “진정한 환자중심의 미래지향적 병원을 지향하는 이대서울병원에서 올림푸스의 스마트하고 안전한 수술실 통합 시스템 엔도알파의 첫 선을 보일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소화기 내시경 1위 기업에서 한 걸음 나아가 수술실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글로벌 의료기업으로서 자리매김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