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제약 타다라필 구강붕해필름, 페루 진출 
서울제약 타다라필 구강붕해필름, 페루 진출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02.26 0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서 첫 허가 획득...5월 첫 선적 전망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서울제약(대표이사 황우성)은 작년 7월 페루 디스톨로자와 수출계약을 체결한 타다라필 구강붕해필름(ODF)이 현지 허가를 취득했다고 26일 밝혔다. 

예상되는 첫 선적 시기는 5월이다. 

서울제약은 자사의 ODF 제품의 해외 첫 허가 취득을 통한 수출이라는 점에 의미를 부여했다. 

서울제약은 지난해 4월 보건복지부-외교부 중남미 지역 민간합동 보건의료사절단으로 참가해 페루, 콜롬비아, 에콰도르, 볼리비아 등 중남미 개 국가와 수출을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이번 페루 수출은 이에 따른 첫 결실이다. 

한편, 서울제약은 스마트 필름이라는 구강붕해필름 제조 특허기술을 활용해 중국, 인도네시아, 중동 8개국 총 1365억원 규모의 필름 제품 수출 계약을 맺고 현재 현지 허가가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