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병의원 > 경영
강북삼성병원 내 손안의 'S진료노트' 앱 도입앱에 자주 접속 할수록 당뇨병 체계적 관리 가능
박미라 기자  |  mrpark@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0호] 승인 2016.10.13  15:50: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강북삼성병원과 휴레이포지티브가 13일부터 병원을 내원하는 당뇨병 환자 건강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S진료노트'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앱은 당뇨병 환자가 주치의가 제시한 목표를 스스로 잘 지킬 수 있는 참여형 절차와 함께 편의 기능을 담아 생활 속 건강 앱이 될 수 있도록 개발됐다.

체계적인 당뇨병 관리를 위해 △주치의가 알려주는 혈당, 콜레스테롤, 혈압 등의 목표수치를 입력하면 정상, 주의로 검사결과 확인 △최대 3년간 검사결과를 그래프로 확인 △이해하기 쉬운 당뇨병 건강정보의 생활 속 실천 등을 핵심 기능으로 담았다.

또한 생활 속 편리한 의료 정보 제공으로 건강 관리 앱에 친숙해지도록 돕고 있다. △다음 진료를 놓치지 않는 기능과 최근 1년간의 진료일정 △최근 2년간 처방 전으로 주치의, 약 이름, 복용방법, 제약사 정보 확인 △검사 시 주의사항도 확인할 수 있도록 했기 때문이다.

강북삼성병원 내분비내과 박철영 교수는 "신체 정보에 유전과 환경 정보가 더해지면서 환자를 위한 최적의 의사결정이 가능해 지고 있다"며 "S진료노트 사용과 같이 나의 의료정보 빅데이터 관리에 적극적으로 참여 할수록 더욱 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다"고 말했다.

S진료노트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에서 S진료노트로 검색하면 다운받을 수 있으며, 병원 회원가입후 본인인증 과정을 거치면 사용할 수 있다.
 

[관련기사]

박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