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헬스, 유비케어 인수, 디지털헬스케어도 접수
GC녹십자헬스, 유비케어 인수, 디지털헬스케어도 접수
  • 양영구 기자
  • 승인 2020.02.10 0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C녹십자홀딩스 주도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고도화...4월까지 인수작업 마무리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GC녹십자헬스케어가 국내 1위 전자의무기록(EMR) 솔루션 기업 유비케어를 인수한다. 

GC녹십자헬스케어는 유비케어 최대주주인 유머니스홀딩스, 2대 주주인 카카오인베스트먼트와 각각 주식매매 계약을 맺고 유비케어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인수는 GC(녹십자홀딩스)와 재무적 투자자인 시냅틱인베스트먼트를 통해 GC녹십자 헬스케어가 유비케어의 지분을 취득하는 형태다. 

이번 계약에 따라 GC녹십자헬스케어는 총 2088억원을 투자해 유머니스홀딩스와 카카오인베스트먼트가 보유한 유비케어 지분 52.7%를 확보하게 된다. 

자금은 GC녹십자헬스케어의 1600억원 규모 유상증자와 500억원 규모 외부 차입금을 통해 조달된다. 

이번 인수를 두고 회사 측은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고도화하기 위한 전략적 판단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비케어는 국내 최초로 EMR을 개발한 기업으로 전국 2만 3900여 곳의 병의원과 약국을 포함, 국내 최대 규모의 의료 네트워크와 IT 기술을 활용한 B2C 사업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다. 

GC는 전통 제약사업과 기능의학, 유전자검사, 진단검사, 건강검진 등 예방과 진단, 치료, 관리에 이르는 기존 사업 부문이 유비케어의 사업 역량과 융합되면 다양한 헬스케어 분야에서 시너지가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GC는 “빅데이터, 인공지능(AI) 기술을 기반으로 한 미래 신사업 비중을 확대하고 보다 가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혁신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GC는 오는 4월까지 인수절차를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