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풍제약 뇌졸중 치료제, R&D 우수성과 사례 선정
신풍제약 뇌졸중 치료제, R&D 우수성과 사례 선정
  • 양영구 기자
  • 승인 2020.02.04 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상반기 후기 임상 2상 완료 목표..."기술이전 노력에 보탬될 것"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신풍제약(대표 유제만)은 급성 허혈성 뇌졸중 치료제 Otaplimastat(SP-8203)가 지난해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선정 보건의료 R&D 우수성과 최종 30선에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보건의료 R&D 우수성과 사례는 그해 보건의료 분야 R&D 과제들을 대상으로 연구개발 단계 전주기에 걸친 논문, 특허, 기술이전 등 총괄성과를 재평가하여 선정한다. 

신풍제약 Otaplimastat는 허혈과 치료 후 재관류 시 뇌손상을 일으키는 여러 기전을 동시에 억제하여 뇌세포를 보호하는 First-in-Class 뇌졸중 치료제다. 

최근 완료한 전기 2상에서 뇌졸중 환자에서의 안전성 및 유효성 가능성을 확인한 결과는 신경학연보(Annals of Neurology)에 게재되기도 했다. 

현재 전국 14개 대학에서 168명의 뇌졸중 환자를 대상으로 후기 2상이 진행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80%의 대상자가 모집, 올해 상반기 완료를 목표로 순항 중이다.  

신풍제약은 “2019년 보건의료 R&D 우수성과 사례 선정은 그동안 불모지와 다름없던 뇌졸중 치료제 개발 영역에서 Otaplimastat의 혁신신약 개발 가능성을 인정받은 중대한 성과”라며 “현재 활발히 추진 중인 해외 기술이전 노력에도 보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