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증질환자 등 의료급여 산정특례 등록 쉬워진다
중증질환자 등 의료급여 산정특례 등록 쉬워진다
  • 신형주 기자
  • 승인 2019.08.20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政, 의료급여 산정특례·틀니·임플란트 등록 신청 전산화 건보공단 위탁
의료급여법 시행령 개정안 국무회의 의결

[메디칼업저버 신형주 기자] 앞으로 중증환자 등 의료급여 산정특례 등록이 쉬워진다.
정부는 20일 국무회의를 열고, 의료급여 지원 절차를 개선하기 위한 전산화 업무를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위탁하는 내용의 의료급여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을 의결했다.

이번 개정으로 건보공단에 새로 위탁된 업무는 중증질환 및 희귀난치질환을 가진 의료급여수급권자의 산정특례와 틀니, 임플란트의 등록 신청 등을 전산망을 통해 관리하는 것이다.

이에, 건보공단이 올해 하반기부터 순차적으로 추진할 전산화 작업이 완료되면 의료급여수급권자는 기초자치단체에 등록 신청서를 별도로 제출하지 않고, 의료기관에서 바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게 된다.

복지부 임은정 기초의료보장과장은 "이번 개정으로 그동안 의료급여수급권자가 시군구청에 등록 신청서를 직접 제출, 관리하도록 했던 일부 급여의 이용 절차를 온라인으로 처리할 수 있는 법적 기반이 마련됐다"며 "2020년 중 산정특례를 시작으로 틀니, 임플란트까지 순차적으로 등록절차를 전산화해 수급권자의 의료이용 불편을 해소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