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조 순항 녹십자, 3분기 매출 3561억원
1조 순항 녹십자, 3분기 매출 3561억원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7.10.31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기 기준 역대 최대치 1분기 만에 갱신...영업익 21.3%·당기순익 24% 증가
 

녹십자(대표 허은철)가 매출 1조원을 향해 순항하고 있다. 

녹십자는 31일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3분기 잠정실적을 공개했다. 

녹십자는 올해 3분기 356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한 수치로, 분기 기준 역대 최대치를 1분기 만에 경신한 기록이다. 

이와 함께 영업이익은 42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21.3%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284억원으로 24% 늘었다. 

회사 측은 국내외 사업 호조와 효율적인 판매관리비 집행으로 수익성이 대폭 개선됐다고 밝혔다. 

백신사업 국내외 매출 규모는 독감백신의 국내 판매실적 합류에 힙입어 전년 같은 기간보다 17% 증가했다. 

혈액제제 부문은 면역글로불린 수출 호조로 해외 매출 증가율이 10%로 나타났다. 

아울러 녹십자는 올해 3분기 매출액 대비 판매관리비 비중이 19.8%로 전년 동기 대비 21.1%에 비해 감소한 것도 실적 개선 요인 중 하나로 꼽혔다. 

녹십자 관계자는 “일부 이월된 수두백신 및 알부민 수출분이 4분기에 반영될 예정”이라며 “지속정상을 이끌어내기 위한 연구개발 투자는 앞으로도 효율적으로 집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