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2분기 매출 3302억원...최대 분기 매출 기록
녹십자, 2분기 매출 3302억원...최대 분기 매출 기록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7.07.26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분기 잠정실적 발표...영업이익 345억원, 전년대비 43.6% 증가
 

녹십자(대표 허은철)가 올해 2분기 330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분기 기준 역대 최대치다. 

녹십자는 26일 이같은 내용의 2017년 2분기 실적(잠정)을 집계, 발표했다. 

녹십자가 발표한 2분기 실적에 따르면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8.8% 증가한 3302억원을 기록했다. 

이와 함께 영업이익은 345억원을 기록하며 지난해보다 43.6%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59.2% 늘어난 269억원을 올렸다. 

녹십자는 주력인 혈액제제와 백신 부문 실적 호조에 힘입어 역대 최대 분기 매출액을 기록했다고 분석했다. 사업 부문별로는 혈액제제와 백신 사업 국내 매출 규모가 전년 동기보다 각각 12.1%, 37.8% 증가했다. 

해외사업은 독감 백신과 면역글로불린 수출이 실적 신장을 주도, 매출 증가율이 9%로 나타났다. 

아울러 판매관리비 비중과 규모 모두 전년 동기보다 감소하면서 수익성도 개선됐다. 

녹십자 관계자는 “독감백신이 국내에 공급되는 하반기에도 국내 사업 호조세가 이어지고, 수두백신 중남미 수출분도 3분기부터 본격적으로 실적에 반영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녹십자의 상반기 실적은 매출액 6055억원, 영업이익 482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작년 상반기보다 각각 10.2%, 38.1% 증가한 수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