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일부터 서울대병원 파업 돌입 예정
27일부터 서울대병원 파업 돌입 예정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6.09.22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과연봉제 도입 반대 요구..."불필요한 검사와 진료 부작용"
▲ 서울대병원노조가 27일 파업을 예고하고 있어 긴장감이 감돌고 있다.

서울대병원 노조가 오는 27일 새벽 5시부터 파업에 돌입한다고 발표했다. 

서울대병원 노조는 정부가 공공기관 성과연봉제 도입을 지시하고 있고, 성과연봉제가 도입되면 협력이 필수인 공공기관에서 동료 간 협력은 사라지고, 차별과 악의적 경쟁이 난무하게 된다고 밝혔다. 

노조측은 "환자를 위해 원칙대로 일하고 양심에 따라 직장생활을 해도 병원 마음에 안 들면 '저성과자'가 된다"며 "우리가 바라는 서울대병원은 성과급 때문에 동료도 환자도 저버리는 그런 병원이 아니다"라고 파업 이유를 설명했다. 

성과연봉제는 병원의 공공성을 파괴하는 제도라는 게 노조측 설명이다. 이미 의사, 관리자 성과연봉제가 도입된 병원에서 그 폐해가 드러나고 있다는 것. 

노조측은 수익을 위해 불필요한 검사와 진료 추가 ▲3분 만에 끝나는 부실진료 ▲부서 간 경쟁으로 유기적 협업 무너짐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 비급여 진료 늘어나 병원비 상승 등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들에게 돌아가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따라서 으료비 부담을 늘리고 국민건강을 파괴하는 성과연봉제는 반드시 폐기돼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