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제약 뉴마코, 5년간 누적판매 '4000만 캡슐'
유유제약 뉴마코, 5년간 누적판매 '4000만 캡슐'
  • 양영구 기자
  • 승인 2020.02.03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연 100억원 이상 블록버스터 성장 목표 
유유제약 고중성지방혈증 치료제 뉴마코. (사진제공 : 유유제약)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유유제약(대표이사 유원상)의 고중성지방혈증 치료 퍼스트제네릭 뉴마코 연질캡슐이 출시 5년 만에 4000만 캡슐을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뉴마코는 2015년 2월 1일 첫 출시 이래 지난 1월까지 4172만 5440만 캡슐이 판매됐다. 이 같은 추세를 감안하면 올해 연말까지 5000만 캡슐의 누적 판매량을 달성할 것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뉴마코는 국립중앙의료원, 분당서울대병원, 연세대의대 부속 용인세브란스병원, 고려대의대 부속 구로병원 등 주요 종합병원∙대학병원∙2차병원에 랜딩(처방코드 진입)돼 있으며 전국 1000여 곳의 병∙의원에서 처방되고 있다.

뉴마코는 고중성지방혈증 치료에 쓰이는 국내 오메가3 단일제제 시장 성장세를 주도하고 있다. 

현재 고중성지방혈증 치료 오메가3 단일제제 시장에는 오리지널 포함 16개 제품이 있으며, 이 중 뉴마코를 포함한 12개 제품이 유유제약이 생산해 제공하는 위수탁 제품이다. 

뉴마코의 주성분인 오메가-3-산에틸에스테르90은 생동시험이 어려운 내인성 물질이기에 2013년 6월 특허가 만료됐음에도 제네릭 출시가 되지 않았다. 

유유제약은 생동을 통해 오리지널 제품과 동등성을 입증했으며, 제약사 중 처음으로 제네릭 허가를 받았다.

뉴마코는 독일 KD-pharma의 특허기술인 SFE(Supercritical Fluid Extraction: 초임계 추출법)와 SFC(Supercritical Fluid Chromatography: 초임계 크로마토그래피법)를 적용한 고농축, 고순도의 오메가3가 주성분이다. 

SFE는 어유(魚油)에서 오메가3를 추출할 때 액화 CO2를 이용해 초고압 및 50˚c 이하 환경에서 추출하기 때문에 과도한 열에 의한 오메가3 산패가 없으며, SFC는 액화 CO2를 이동상 크로마토그래피에서 성분들을 자신의 흐름방향으로 이동시키는 상으로 사용해 주요 성분을 세밀히 분리해 순도 99% 이상의 정제가 가능케 하는 기술이다. 

뉴마코의 주성분인 오메가3에 함유돼 있는 EPA와 DHA는 항혈전, 항부정맥, 항죽종 형성 효과와 항염증 및 내피세포 보호효과가 있어 혈관 질환 발병의 위험성을 감소시킨다. 

유유제약 ETC마케팅팀 구본율 팀장은 “의료진과 환자들에게 보다 넓은 선택권을 제공한 뉴마코 연질캡슐을 연 650억원 규모로 추산되는 고중성지방혈증 치료 오메가3 단일 제제 시장의 블록버스터 품목으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