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연세대보건대학원, 보건의료연구·블록체인 세미나 개최
[안내] 연세대보건대학원, 보건의료연구·블록체인 세미나 개최
  • 정윤식 기자
  • 승인 2019.08.20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이 건강관리와 질병 예측을 위해 나아갈 방향 제시하기 위한 목적

[메디칼업저버 정윤식 기자] 연세대학교 보건대학원이 오는 26일 18시 연세대 백양누리홀에서 ㈜람다256, ㈜투비코와 함께 '보건의료연구와 블록체인' 학술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보건의료 전문가와 산업관계자들이 모여 헬스케어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건강관리와 질병 예측을 위해 어떤 방향으로 나아갈지 논의하기 위한 목적으로 열린다.

연세대 보건대학원 원종욱 원장은 "우리 대학원은 지난해 블록체인과 의료라는 주제의 고위자과정 개설을 통해 의료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잠재적 가치를 발견했다"며 "이번 세미나는 의료와 블록체인의 실질적인 융합연구를 위한 첫발을 내딛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연세대 보건대학원 지선하 교수는 수년간 시행한 유전체 연구와 코호트 연구를 통해 다양한 질병예방과 건강관리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경험을 바탕으로 국내외 바이오뱅크 현황을 발표할 예정이다.

지 교수 연구팀은 2005~2010년 서울시가 지원한 대사증후군 연구사업단 운영으로 약 19만 명의 100만 개 유전체 시료를 확보한 바이오 뱅크를 설립했다.

이어 연구팀은 국립암센터, 국민건강보험공단과 공동연구로 매년 각종 암, 심뇌혈관질환, 치매, 만성 콩팥병, 당뇨병 등의 방대한 질환 발생 정보를 활용해 질병 발생의 원인과 신규 바이오마커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지 교수는 "이번 세미나는 건강관리와 질병 예측을 포함한 예방의학적 연구 관점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활용 가능성과 방향성을 제시할 것"이라며 "많은 헬스케어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데이터 수집·거래를 위한 사업 모델보다 헬스케어의 궁극적인 목적을 고려한 장기적인 방향성을 설정할 기회"라고 언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