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병의원 > 병의원단신
강릉아산병원, 간호·간병통합서비스 확대올림픽병동 리모델링 ... 17일부터 확대 운영
박선재 기자  |  sunjaepark@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호] 승인 2018.08.07  15:31: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강릉아산병원이 오는 17일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강릉아산병원(병원장 하현권)은 오는 17일부터 보호자나 간병인 없이 간호사가 24시간 환자에게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간호·간병 통합서비스를 확대 운영한다.

기존 암 환자 중심으로 시행한 간호·간병 통합서비스를 수술을 시행한 외과계 환자를 위한 간호·간병서비스를 확대해 보다 많은 환자들이 전문 간호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이번에 공사를 마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은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선수들과 관계자들에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올림픽병동을 리모델링했으며, 해당 병동은 46병상, 36명의 간호 인력이 근무하게 된다.

박선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