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G제약 발기부전 치료제 필리핀 수출
CMG제약 발기부전 치료제 필리핀 수출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7.08.2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yura 헬스사와 제대로필 200만 달러 규모

▲ 제대로필

구강붕해필름(ODF) 전문회사인 CMG제약이 필리핀 Kyura 헬스사와 22억원(200만 달러) 규모의 수출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28일 회사측에 따르면, Kyura 헬스사는 현지 대형 제약사의 유통 채널을 통해 필리핀 전역으로 제대로필 제품을 공급할 예정이다. CMG제약은 향후 5년간 발기부전제인 제대로필을 수출하기로 하고 현지 제품등록이 완료되는 대로 수출을 개시하기로 했다.
 
CMG제약 이주형 대표는 “필리핀 현지 비뇨기과 학회를 대상으로 제대로필에 대한 사전 프로모션을 실시한 결과 상당히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으며, 향후 계속해서 세계 시장을 공략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대로필은 이미 홍콩/마카오와 160만달러, 대만과 120만달러의 수출계약을 체결했고, 제품 디자인과 효능에 대해 인정받고 있다.
 
CMG제약은 제대로필 이외에도 아리피프라졸 ODF가 미국에서 등록 진행 중에 있으며 유착방지제 하이펜스(HyFence)를 터키에 있는 유수 의료기기 업체와 수출 협상을 진행하고 있는 등 글로벌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