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문안 걱정 말고 ‘쾌유 기원 카드’ 보내세요"
"병문안 걱정 말고 ‘쾌유 기원 카드’ 보내세요"
  • 고신정 기자
  • 승인 2015.07.09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북삼성병원, 병문안 문화개선 기대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이 ‘쾌유 기원 카드 전달 서비스’를 개시했다.

카드 전달 서비스는 환자의 지인이나 가족이 환자에게 안부 메시지를 작성하면, 종이카드에 내용을 담아 담당간호사가 직접 환자에게 전달해주는 방식으로, 강북삼성병원 홈페이지와 모바일에서 쾌유 기원 카드 전달 서비스를 통해 누구나 이용가능하다.

병원은 동 서비스가 병문안 문화개선 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북삼성병원 신호철 원장은 “쾌유 기원 카드 전달 서비스가 병원내 병문안에 따른 감염문제를 해결하고 나아가 한국 병원안 문화 개선에 작은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