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의대생 축제 수익금 기부
아주의대생 축제 수익금 기부
  • 손종관 기자
  • 승인 2013.06.04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주의대 학생회가 지난 5월 열렸던 봄축제에서 학생 활동으로 얻은 수익금 100만 원 전액을 수원시노인정신건강센터에 기부했다.

수원시노인정신건강센터(센터장 홍창형)는 아주의대와 수원지역 독거노인을 위한 결연사업을 추진하는 기관으로, 의과대학생이 조손결연을 맺은 지역사회 어르신을 정기적으로 방문하여 말벗 되어 드리기, 인생 자서전 쓰기, 복용약물 설명 등의 활동을 하고 있다.

홍창형 센터장(아주대 의대 정신건강의학과 교수)은 "액수의 많고 적음을 떠나 의과대학생들이 수익금을 자신이 아닌 이웃을 위해 사용하겠다고 자발적으로 기부처를 찾은 점이 매우 기특하다"며 "기부금은 올해 아주대 의대 신입생이 섬기고 있는 독거 어르신들께 쌀을 구입하여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마음맺음 사업'은 지난해 아주의대가 국내 처음으로 의과대학 정규 교과목으로 설치한 프로그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