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국립암센터, 면역세포치료 의생명과학포럼 개최
[안내] 국립암센터, 면역세포치료 의생명과학포럼 개최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9.07.24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암센터가 7월 26일(금) 오후 2시부터 국가암예방검진동 8층 대강의실에서 '면역세포치료: 새로운 도약'이라는 주제로 올해 네 번째 의생명과학포럼을 개최한다.

국립암센터는 지난 10년간 난치성 암환자에게 새로운 치료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항암면역세포치료제인 T세포치료제의 개발과 임상시험에 앞장서왔다. 이번 포럼에서는 항암면역세포치료 분야의 최신 지견을 살펴보고, 임상 확대를 위한 돌파구를 모색한다.  

세부적으로 ▲항암면역치료의 이해(강창율 서울대 교수) ▲엔지니어링된 T세포 유래 면역엑소좀을 이용한 면역항암제 병용치료기술 개발 전략(백문창 경북대 교수) ▲WT1 특이성 CTL을 활용한 급성 골수성 백혈병 환자의 맞춤치료(김희제 서울성모병원 교수) ▲다발성 골수종에서 CAR-T세포-요법(엄현석 국립암센터 혈액암센터장) ▲T세포면역치료에 대한 새로운 접근: T세포 항원 수용체와 접착 수용제의 결합 조절(전창덕 광주과학기술원 교수)의 발표가 진행된다. 

우상명 국립암센터 면역세포치료사업단장은 "항암면역세포치료제는 뛰어난 임상효과를 발휘할 잠재력이 크지만, 널리 사용되기 위해서는 극복해야 할 과제들이 다수 남아 있다"면서 "이번 포럼을 통해 항암면역세포치료 분야의 최신지견을 공유하고, 발전방향에 대한 심도 있는 토론이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포럼 참석 및 사전등록에 대한 문의는 인재개발팀(031-920-1955)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