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병원, 환자 중심의 모바일 앱 오픈
건국대병원, 환자 중심의 모바일 앱 오픈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9.01.31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료 예약 및 검사결과와 처방 약 조회 가능
진료비 결제 및 실손보험청구도 가능

[메디칼업저버] 건국대병원이 환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병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모바일 앱을 개발, 31일 오픈한다고 밝혔다.

이용자는 앱을 통해 진료 예약은 물론 진료 예약 조회, 검사 결과, 처방받은 약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병원 이용 시 별도의 진료 카드 없이 앱에 있는 진료카드로 진료를 볼 수 있으며 진료비 결제는 물론 진료 전 대기 예상시간도 조회 가능하다. 또 분야별 전문 의료진의 정보와 해당 의료진의 진료 시간표도 볼 수 있다.

2월 중에는 전화번호를 남기면 전화 예약 안내 전화를 받을 수 있는 간편 예약 기능과 실손보험 청구 기능이 추가될 예정이다. 실손보험청구는 NH농협과 KB손해보험을 시작으로 보험사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건국대병원은 환자 스스로 꾸준히 건강을 관리할 수 있도록 혈압과 혈당, 체질량을 기록할 수 있는 '건강수첩' 기능도 담았다.

황대용 원장은 "환자의 동선과 진료데이터를 연계해 환자 맞춤형으로 모바일 플랫폼을 구축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업데이트와 개선을 통해 환자의 편의를 증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건국대병원은 모바일 앱 시행을 기념해 선착순 1000명에게 아티제 커피쿠폰을 제공한다. 응모 방법은 건국대병원 모바일 앱 설치후 모바일 진료카드를 띄워 1층 행사부스로 오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