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약산업 > 제약단신
유유제약, 유특한 창업주 추모식 거행제약보국·정도경영 되새겨..."업적 뛰어넘어 제약산업 주도하자"
양영구 기자  |  ygyang@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호] 승인 2018.12.06  11:15: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유유제약은 유특한 창업주 19주기 추모식을 거행했다고 6일 밝혔다.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유유제약(대표이사 최인석)은 故 유특한 창업주 19주기 추모식을 거행했다고 6일 밝혔다. 

유유제약 서울 사옥에서 진행된 추모식에는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제천공장과 광교 중앙연구소, 전국 영업지점을 화상회의 시스템으로 연결해 고인의 제약보국과 정도경영 의지를 되새겼다. 

유유제약 최인석 사장은 "선대 회장께서 보여준 제약보국과 정도경영의 길을 학습하고 승계해 지난 78년의 크고 작은 업적을 뛰어넘어 향후 제약산업을 주도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유특한 창업주는 1941년 유유제약의 전신인 ‘유한무역’을 창업했으며 한국원료의약품공업협회 초대 회장으로 제약 원료 국산화에 앞장섰다. 

한국제약협회 4대 회장을 역임하며 제약산업 발전에 기여했고, 1970년 대통령 산업포상(제111호) 수상을 비롯 제12회 ‘수출의 날’ 보건사회부장관표창, 1983년 ‘새마을훈장 노력상’ 수상 등의 영예를 안았다. 1999년 향년 82세를 일기로 타계했다.

양영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