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사보 '건강의 벗' 페이스북으로 본다
유한양행 사보 '건강의 벗' 페이스북으로 본다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8.01.26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텐츠 확보로 건강정보 쉽고 재미있게 전달...타 SNS 확대 계획
 

유한양행(사장 이정희)은 자사의 사보 ‘건강의 벗’을 온라인 독자층 확대를 위해 페이스북 페이지(http://www.facebook.com/healthyuhan)를 개설했다고 26일 밝혔다. 

건강의 벗은 1960년 1월부터 유한양행이 발행한 가정생활이 전신이다. 

처음에는 DM 형식의 유가지 형태였는데 의약품에 대한 직접적인 설명이 부족했던 당시 신문, 라디오, TV 등 한정된 광고 형태의 취약점을 보완한 잡지였다. 

건강의 주권만이 주권을 찾을 수 있다는 유한양행 유일한 창업주의 창업 이념 아래 창간된 건강의 벗은 많은 기업들이 사보를 폐간하는 가운데서도 1969년 1월 제호 변경 이후 지금까지 명맥을 이어오고 있다. 

창간 이래 반세기 동안 제호와 판형을 유지하며 매월 15만부가 DM, 보건소, 각급 학교 보건실, 개인 독자에게 무료 우편발송되며, 농촌 등 정보 소외 지역 보건지소에도 배포되고 있다. 

한편, 유한양행은 건강의 벗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기존 컨텐츠를 활용한 건강정보를 쉽고 재미있게 전달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미래 잠재 독자층 확대를 위해 다양한 이벤트와 다른 SNS로의 확대도 계획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