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 AZ와 면역항암제 공동 개발 나선다
동아에스티, AZ와 면역항암제 공동 개발 나선다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8.01.11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서 공동연구 계약...“혁신적 후보물질 도출할 것”
동아에스티는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 참가해 아스트라제네카와 면역항암제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동아에스티(대표이사 부회장 강수형)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서 영국 다국적 제약기업 아스트라제네카와 혁신적 면역항암제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동아에스티 강수형 부회장과 아스트라제네카 대외협력부문 쿠마 스리니바산 부사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공동연구 계약 체결식을 갖고, 향후 진행될 공동연구의 협력을 다짐했다. 

이에 따라 동아에스티는 아스트라제네카가 연구 중인 3가지 면역항암제 타깃에 대한 선도물질과 후보물질을 도출하는 물색탐구연구를 공동 진행한다. 

또 이번 공동연구를 통해 도출되는 모든 지적재산권과 특허는 공동으로 소유키로 했고, 별도 합의를 통해 양사가 전용실시권을 사용할 수 있다.

강수형 부회장은 “동아에스티의 높은 면역항암제 분야 R&D 역량을 인정받아 아스트라제네카와 공동연구를 진행하게 돼 기쁘다”며 “공동연구에 대한 전폭적 지원과 협력을 통해 혁신적 후보물질을 도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윤태영 연구본부장은 “동아에스티의 연구 역량과 아스트라제네카의 항암제 개발 경험이 시너지를 만들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런 협력이 더 좋은 의약품을 더 많은 환자에게 더 빨리 제공할 수 있는 성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아스트라제네카 수잔 갈브레이스 혁신의약품 개발부문 항암사업부 부사장은 “이번 공동연구를 통해 아스트라제네카와 동아에스티는 항암제 개발에 대해 각각의 전문 역량을 발휘, 큰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가장 효율적인 방법으로 새로운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스트라제네카 쿠마 스리니바산 대회협력부문 부사장은 “동아에스티는 신약 개발 및 면역항암제 개발에 대해 다년간의 실적을 갖고 있는 회사”라며 “공동연구를 통해 이룩하게 될 성과물에 대해 큰 기대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동아에스티는 혁신적 의약품 개발을 위해 초기 단계부터 외부 기관과 개방형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