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정신의학회 '정신질환 치료관리체계 토론회' 개최
신경정신의학회 '정신질환 치료관리체계 토론회' 개최
  • 박선혜 기자
  • 승인 2018.08.08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간호협회 정신간호사회 공동 주관…10일 오전 10시 국회 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열려

대한신경정신의학회(이사장 권준수)가 '국민 안전을 위한 정신질환 치료관리체계'를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10일 오전 10시 국회 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열리는 이번 토론회는 더불어민주당 윤일규·정춘숙 국회의원이 주최하며 대한신경정신의학회와 대한간호협회 정신간호사회가 공동 주관한다.

토론회에는 정신의학과 법률, 공공보건의료 영역의 전문가 및 보건복지부, 경찰 등 정부부처 그리고 가족 당사자가 참석해 정신질환자에 대한 최적의 치료를 할 수 있는 시스템 구축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1부에는 △정신응급상황에서 발생하는 범죄와 자살은 예방가능한가?(백종우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정신보건이사) △안전한 정신질환 관리체계를 위한 법제도개선 방안(이동진 서울법대 교수) △정신질환을 위한 지역사회돌봄 강화방안(임준 서울시립대 교수/공공보건의료지원단장)을 주제로 발표가 진행된다.

2부에서는 정신질환 치료관리체계에 대한 패널 토의가 이어진다. 

학회는 "정신건강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수요는 높아지지만 이를 위한 서비스는 충분히 제공되고 있지 못하고 있다"며 "우리 사회가 보다 성숙하게 국민의 안전과 환자의 인권을 보호하기 위한 지역사회돌봄서비스와 의료서비스의 연계에 대해 논의하고자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