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펙트, 중국 임상3상 승인...세계시장 겨냥
슈펙트, 중국 임상3상 승인...세계시장 겨냥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8.03.20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24개 의료기관서 만성골수성백혈병 환자 대상 임상
 

일양약품(대표 김동연)은 만성골수성백혈병 치료제 슈펙트가 중국 보건당국에서 임상3상 IND를 승인받고 본격 임상에 돌입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임상3상은 일양약품과 중국 양주일양제약, IQVIA의 주관 하에 북경대 인민병원을 메인으로 총 24개 중국 대형 의료기관에서 만성골수성백혈병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중국은 매년 1만 2000명 이상의 백혈병 신규환자 발생과 고가의 백혈병 치료제로 인해 환자들이 고통을 겪고 있다. 

이에 일양약품은 경쟁적 약가를 통해 중국에서의 슈펙트 출시를 기대하고 있으며, 중국 역시 기존 약물보다 저렴한 슈펙트를 통해 처방 인구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앞서 양주일양은 EU-GMP 공장 내 슈펙트 생산 라인을 완비했고, 중국 백혈병 치료제 시장의 성공적 진입을 위한 마케팅 및 시장조사를 강화하고 있다. 

또 중국 양주일양은 임상시험용 의약품 사용을 위해 일양약품에 31억원 상당의 슈펙트를 주문한 바 있으며, 올해 4월 중으로 수출 선적을 완료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