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약품 “2018년, 도약의 한 해”
제일약품 “2018년, 도약의 한 해”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8.01.03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도 시무식 개최...“주변인 아닌 주인공” 강조
제일약품은 2일 KICK-OFF MEETING을 갖고 2018년 무술년을 도약의 한 해로 삼았다.

제일약품(대표이사 사장 성석제)이 2018년 무술년을 도약의 한 해로 삼았다. 

제일약품은 2일 영업·마케팅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KICK-OFF MEETING'을 실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제일약품 한승수 회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R&D 활동 강화로 현재 추진 중인 신약개발을 차질 없이 진행하겠다”며 “새롭게 출시 예정인 개량신약과 제네릭 제품들은 각 사업부문에서 효율성을 극대화해 기존 품목과의 고른 성장을 통해 2018년을 새롭게 도약하는 한 해로 다 같이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제일약품 성석제 사장은 지난해 어려운 여건 속에서 변함없이 최선을 다해준 임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며, 개개인의 통합적 시각과 창의적 사고를 통해 주변인이 아닌 주역으로서 역할을 다 해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성 사장은 “공정경쟁규약 준수를 통한 정도경영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지속되는 제약산업의 변화에 대처하기 위해 능동적이고 진취적인 사고로 변함없는 열정을 발휘해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제일헬스사이언스 KICK-OFF MEETING에서 한상철 대표이사는 전년 대비 100% 판매목표 달성 외 주요 부문에서 탁월한 관리 성과를 이뤄낸 약국파트 직원들에게 Top performer 시상을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