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국산 척추수술로봇 '큐비스-스파인', 시장 출시 
첫 국산 척추수술로봇 '큐비스-스파인', 시장 출시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12.12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큐렉소, 국내허가 완료...내년 하반기 FDA 신청 목표 
큐렉소 독자개발 척추수술로봇 큐비스-스파인. (사진제공: 큐렉소)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큐렉소는 독자개발 척추수술로봇 ‘큐비스-스파인’의 국내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2017년 현대중공업 의료사업부문을 인수한 큐렉소는 독자 브랜드 ‘큐비스’를 기획하고 상용화 할 목적으로 지난해부터 연구개발을 시작했다.

큐비스는 수술로봇 브랜드로 척추수술로봇 ‘큐비스-스파인(CUVIS-spine)’과 관절수술로봇 ‘큐비스-조인트(CUVIS-joint)’로 구성되어 있다.

큐비스-스파인은 척추 나사못 삽입술에 사용되는 의료로봇으로 기술적인 정확도 1mm 이내로 계획에 따른 정확한 수술이 가능할 뿐 아니라, 방사선 피폭량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어 환자, 의료진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제품이다. 

2차원(C-Arm)과 3차원 영상(O-Arm)에 모두 사용 가능하며, 오픈 수술과 MIS(최소침습수술)에도 적용 가능하다. 

큐렉소는 이번 인증으로 국내 사용처를 확대하고 임상데이터를 확보해 글로벌 척추로봇 시장 선점을 위한 발판으로 삼을 계획이다. 
회사측은 국내 허가와 함께 신청한 유럽인증(CE)을 내년 상반기 내 획득할 것으로 기대, 해외 판매 대리점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실제 큐렉소는 이미 인공관절수술로봇 티솔루션원 판매를 위한 해외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으며, 이 네트워크를 통해 큐비스-스파인 품목을 확장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 중이다.

큐렉소 기술연구소 이상훈 소장은 “수술로봇이 의사의 수술진행을 방해하지 않고 간단하고 간편하게 기능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큐비스 브랜드의 가치로 삼았다”며 “수술계획을 위한 영상정보 획득방법을 단순화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평면 영상정보 기반으로도 수술계획 수립이 가능하도록 만들었으며, 정확한 위치 안내를 위해 환자 움직임을 최적으로 반영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내 제품에 반영했다”고 말했다. 

이어 “수술로봇에 연결해 사용하는 수술도구의 오차를 줄이고 사용편의성을 강화하는 등 기존 출시된 제품보다 더욱 쉽고 간단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 글로벌 선두 제품과 견줄만한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큐렉소 이재준 대표는 “큐비스-스파인의 상용화와 동시에 수술계획 기능을 보강하기 위한 추가 개발도 진행하면서, 내년에는 FDA 신청도 완료할 것”이라며 “여러 주요 척추 임플란트 기업들이 척추수술로봇을 미국 시장에 소개하는 시점으로 우리도 더 이상 FDA 인허가를 늦출 수 없다고 판단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큐렉소는 관절수술로봇 ‘큐비스-조인트’의 국내 허가도 이달 안에 신청 완료 할 것이라며, 독자브랜드에 대한 제품개발과 출시, 인허가 등의 활동을 로드맵대로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