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 스티렌 크기 줄여 재출시
동아에스티, 스티렌 크기 줄여 재출시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12.03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대비 무게 37%·길이 18% 축소...환자 복약순응도↑
사진제공 : 동아에스티.
사진제공 : 동아에스티.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동아에스티(대표이사 회장 엄대식)는 위염치료제 스티렌의 제형 크기를 축소, 새롭게 발매했다고 3일 밝혔다.

재출시한 스티렌은 약효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환자들의 복약 순응도를 향상시켰다. 

기존 대비 정제의 무게가 339.25mg에서 214.24mg으로 약 37% 줄고 길이도 13.7mm에서 11.2mm로 약 18% 축소됐다.

스티렌은 급·만성 위염으로 인한 위점막 병변 개선에 효능·효과를 가진다. 

2002년 최초 경질 캡슐 형태로 발매돼 2005년 정제 형태로 변경됐다. 2016년에는 특허 출원한 플로팅(Floating) 기술을 적용해 하루 세 번에서 두 번으로 복용 횟수를 줄인 ‘스티렌 2X'를 선보였다. 

지난 6월에는 환자들의 복약 순응도를 높이기 위해 스티렌 2X 정의 무게를 약 18%, 길이를 약 30% 축소해 발매했다.

동아에스티는 “다제약물 복용 환자가 늘면서 복약 순응도의 중요성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하루 두 번으로 복용 횟수를 줄인 스티렌 2X를 발매하여 편의성을 높이고, 제형을 축소해 복약 순응도를 높였다”며 “노인환자 증가와 다제약물 복용 환자들에게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티렌은 발매 이후 2018년까지 약 41억 정의 누적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