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NA 2019 참가한 뷰노 "의료 AI 솔루션 미래 제시"
RSNA 2019 참가한 뷰노 "의료 AI 솔루션 미래 제시"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11.27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회서 뷰노메드 본에이지 등 인공지능 솔루션 선봬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뷰노(대표 이예하)는 2019년 북미방사선의학회(RSNA 2019)에 참가한다고 27일 밝혔다.

뷰노는 올해 전시에서 뷰노메드 솔루션을 체험할 수 있는 부스 운영은 물론, AI 시어터(Theater) 및 연구 발표 세션을 통해 기술력을 소개할 예정이다. 

이번 뷰노 RSNA 2019부스에는 ▲뷰노메드 본에이지 ▲뷰노메드 딥브레인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 ▲임상 단계의 뷰노메드 렁CT AI 등 뷰노메드 인공지능 솔루션을 전시한다. 

뷰노메드 솔루션 전 제품은 우수한 성능은 물론 의료영상저장시스템(PACS) 등 기존 의료 시스템에 결합해 편의성을 높이는 한편, 판독에 소요되는 시간을 대폭 줄인 것이 특징이다. 

또 각 솔루션별로 구조화된 상세 리포트를 제공해, 의료진 간 객관적이고 효율적인 커뮤니케이션은 물론 의료진과 환자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도 지원한다.

AI 시어터에서는 영상의학과 전문의인 성진경 뷰노 의학 이사 (MD, PhD)와 박현호 뷰노 메디컬 디렉터 (MD)가 참여한다. 

이번 세션에서는 2014년 국내 최초의 의료 인공지능 솔루션 기업으로서 뷰노가 설립된 후, 연구 개발뿐 아니라 임상검증과 임상적용, 인허가, 상용화까지를 아우르는 의료 인공지능 전주기의 성과가 소개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다양한 의료 영상 기반의 진단 보조와 생체신호나 음성인식 기반의 임상 환경 효율성 개선에서 더 나아가, 예후나 치료반응 예측을 통한 최적의 임상 의사결정을 지원하는 플랫폼으로 확장 계획이 공개된다.

이번 RSNA 2019의 연구 발표 세션에서도 뷰노 소속 연구진들이 뷰노메드 솔루션의 성능 및 임상적 유용성을 전달할 예정이다. 

각 발표에 대한 세부 정보는 뷰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뷰노 이예하 대표는 “세계 최대 규모의 영상의학 학회인 RSNA 2019에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여러 AI 기업과 함께, 그 동안 뷰노가 일궈낸 성과를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뷰노는 전 방위적인 의료 인공지능 연구를 진행하는 한편, 개발된 솔루션의 임상현장 도입 및 유효성 검증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