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3분기 매출 1164억원...전년比 22.7% 감소
부광약품, 3분기 매출 1164억원...전년比 22.7% 감소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11.14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3분기 리보세라닙 양도대금 매출 인식 원인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부광약품이 올해 3분기 1164억원의 매출(별도재무제표 기준)을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기간동안 영업이익은 48억원을 올렸다. 

부광약품의 올해 3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2.7%, 85.9% 감소한 수치다. 

부광약품은 작년 3분기 리보세라닙 양도대금 400억원을 매출로 인식한 게 원인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당기순이익은 적자로 전환됐다. 보유 중인 에이서 테라퓨틱스의 평가에 따라 미실현 손실이 반영됐기 때문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부광약품은 "미실현 손실은 일시적일 것으로 예상한다"며 "주가변동으로 인한 평가 상의 문제로 기존 사업부문 매출은 견고한 성장을 이루고 있다"고 강조했다. 

실제 부광약품에 따르면 주요 매출이 발생하는 전문의약품 부문의 처방 실적은 유비스트 기준으로는 약 5%, IQVIA 기준으로는 약 6% 성장했다. 

또 일반의약품과 건강기능식품 매출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