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웰빙, 신장기능 개선 프로바이오틱스 특허 획득
GC녹십자웰빙, 신장기능 개선 프로바이오틱스 특허 획득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11.05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실험 통해 신장질환 진행 억제 및 예방효과 확인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GC녹십자웰빙(대표 유영효)은 최근 특허청으로부터 신장질환에 효능이 있는 프로바이오틱스에 대한 조성물 특허를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요독증, 만성신부전 등 신장질환 진행을 억제하고 예방하는 프로바이오틱스에 관한 조성물 특허다. 

GC녹십자웰빙은 신장질환을 일으키는 원인인 요독 물질의 제거 효과가 뛰어난 프로바이오틱스 균주를 선별, 동물실험을 진행했다. 

그 결과, 투여군에서 신장기능 지표인 혈중 요소 질소 수치(Blood urea nitrogen, BUN) 및 크레아티닌의 논도가 대조군 대비 유의하게 감소했다. 

또 투여군에서 신장질환을 악화시키는 염증유발물질 중 하나인 신장조직 내 종양괴사인자(TNF-α)가 대조군 대비 30% 이상 줄었다. 

GC녹십자웰빙은 특허 등록된 프로바이오틱스를 주원료로 건강기능식품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GC녹십자웰빙 김점용 연구소장은 “특허 등록된 균주를 활용한 건강기능식품 개발은 적절한 치료환경이 부재한 만성신부전환자들에게 긍정적인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빠른 시일 내에 상용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연구개발 투자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GC녹십자웰빙은 영양주사제와 병의원 전용 건강기능식품 등의 사업을 중심으로 개인맞춤형 헬스케어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현재 독일 및 동유럽에서 암 악액질 치료제 GCWB204의 임상 2상을 진행하는 등 신약 연구개발도 병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