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D 프린팅 융합의료학회 창립대회 개최
3D 프린팅 융합의료학회 창립대회 개최
  • 박미라 기자
  • 승인 2016.11.25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3일 오후 3시부터 삼성서울 암병원 지하2층, 중강의장 에서 열려

대한 3D 프린팅 융합의료학회가 오는 12월 3일 삼성서울병원 암병원 지하2층 중강의장 에서 '3D 프린팅 융합의료학회 창립을 위한 공청회 및 발기인 대회'를 개최한다.

3D 프린팅 융합의료학회는 "3D 프린팅 적층기술을 이용한 첨단 의료로 국민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 한다는 미션을 가지고 내년 학회 창립에 앞서 이번 공청회 및 발기인 대회를 개최하게 됐다"고 밝혔다.

본 학회는 △3D 프린팅 융합 기술에 의한 맞춤형 의료기기 개발 및 기술의 임상 적용 △유관 의료 기술 개발을 위한 산/학/연/병/정 융합의 장 △융합 교육을 통한 의료 3D 프린팅 인재 육성 △국내 의료용 3D 프린팅 유관 산업 활성화 △3D 프린팅 의료 관련 국가 정책 개발/규제 조정 소통의 비전을 가지고 앞으로 나아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백정환 창립 준비위원장(삼성서울병원 이비인후과)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미션과 비전, 운영계획, 경과보고, 패널 토의 등도 이번 공청회 및 발기인 대회에서 가질 예정이다.

백 준비위원장은 "3D 프린팅 산업 기술을 의료에 적용하기 위해 노력하는 산업관계자, 의료인, 정부 관계자 분들에 의해 이 분야의 발전적 토론을 할 수 있는 3D 프린팅 의료학회의 필요성이 제기된 만큼, 뜻을 같이 하는 분들이 모여 발기인 모임을 가지고자 한다"면서 "학회 미션과 비전에 동참하고자 하는 분들의 많은 참여와 격려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