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상통합의학암학회 '제3회 국제학술세미나' 개최
임상통합의학암학회 '제3회 국제학술세미나' 개최
  • 박선혜 기자
  • 승인 2016.11.07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을 이기는 항암 식단 관리' 주제로 연구실적·노하우 공유 예정
 

국내외 임상통합의학 전문가들이 함께 모여 암 치료의 최신 지견과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세미나가 열린다.

임상통합의학암학회(회장 문창식)는 오는 20일 서울 패럼타워 대강당에서 '암을 이기는 항암 식단 관리'를 주제로 '제3회 국제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는 암 환자의 식이치료 연구에 앞장서고 있는 국내 전문가와 일본·홍콩에서 항암 식이치료를 병행해 긍정적인 효과를 내고 있는 해외 연자들이 참여해 연구실적과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국내 연자로는 △삼육대학교 약학대학 이숙연 교수 △원광대학교 의과대학 배현옥 교수 △자연의원 조병식 원장 △前 한국 한의학연구원 김기옥 원장 △이화여대 여성암병원 백남선 병원장 △인하대병원 직업환경의학과 임중환 교수 △한방임상영양학회 장성환 원장 △강원대 농업생명과학대학 주진호 학장 △BRM 연구소 박양호 실장 △유니베라 웰니스 신은주 소장 △메디푸드 이숙연, 정양수, 장성환 전문가가 강의를 진행한다. 

해외 연자로는 국제약선식료학회 Prot. Hou Ping 회장과 일본 진자클리닉 Fukuda Kazunori 원장이 참석해 'Chinese Dietary Care for Cancer'와 'Therapeutic Strategies Targeting Cancer Metabolism'을 주제로 강의를 준비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문창식 회장은 "벽에 부딪친 현대의학 암 치료의 문제점을 타계하는 방법은 통합의학이며, 본 학회는 임상통합의학이 암 치료에 중요한 분야라는 것을 인식시키기 위해 부단한 노력을 해 왔다"며 "제3회 국제학술세미나는 그동안 암 치료를 위해 노력하는 많은 의료인에게 새로운 돌파구를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전등록은 오는 17일까지며, 사전등록 후 수강 이수자에게는 수료증을 발급한다. 

한편 임상통합암학회는 '제3회 국제학술세미나'와 함께 '제5회 암 아카데미 전문가과정'과 '제4회 암 코디네이터 과정'을 함께 실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