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100세까지 통증없이 살려면 속근육을 풀어라
[신간] 100세까지 통증없이 살려면 속근육을 풀어라
  • 고신정 기자
  • 승인 2016.06.30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양대학교 건강노화센터장 김성민 교수, 만성피로·통증관리 건강서 발간
 

한양대학교 건강노화센터장 김성민 교수가 같은 대학 겸임교수이자 피트니스 전문가인 우지인 교수와 함께 만성 피로·통증관리 건강서를 냈다.

이 책이 제시하는 통증해소법은 간명하다. 바로 속근육의 긴장과 뭉침을 풀어주는 것. 테니스공에 자신의 체중을 실어서 통증이 있는 부위를 약 30초~90초 정도 지그시 압박하면 아무리 오랜 시간 뭉친 곳도 원래 상태로 복구되고, 몸이 솜털처럼 가뿐해지는 효과를 볼 수 있단다.

마사지나 물리치료를 받아도 효과가 그때뿐인 건 겉근육 아래 깊숙이 있는 속근육의 뭉침까지 풀어주지 않기 때문. 저자들은 속근육의 뭉침을 풀어야 통증의 원인이 제거된다고 밝힌다.

저자들이 고안한 마사지 요법은 다른 사람의 손을 빌리지 않고 스스로 통증을 관리할 수 있는 방법으로, 겉근육의 긴장을 푸는 동시에 속근육을 지그시 압박해서 손상된 부위에 산소와 영양을 공급하고 손상된 근육의 재생을 돕는다.

이 책은 크게 이론편과 실천편으로 구성되어 있다.

1~2장에서는 대부분 사람들이 간과하고 있었던 속근육 관리의 중요성을 설명하고, 3~5장에서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전신을 푸는 '겉근육, 속근육 셀프 마사지 프로그램'과 특정 부위 통증이 심할 때 효과를 빨리 볼 수 있는 '통증별 셀프 마사지 프로그램'을 자세한 과정 사진과 함께 제시하고 있다.

책 홈페이지(title.loginbook.com/tennisball)를 방문하면 그동안 VIP 회원에게만 공개되었던 저자의 퍼스널 트레이닝을 동영상으로 체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