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궤양제 신약 ‘놀텍’, 에콰도르 시판허가 승인
항궤양제 신약 ‘놀텍’, 에콰도르 시판허가 승인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6.02.25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남미 지역 수출 탄력과 선진시장 진입 발판
 

일양약품(대표 김동연)이 개발한 항궤양제 신약 ‘놀텍(성분명: 일라프라졸)’이 에콰도르 시판허가 승인으로 중남미 지역 수출의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에 따르면 지난 22일 에콰도르 보건부는 놀텍의 시판허가 승인을 일양약품에 전달했고, 이에 일양약품은 한국에서 전량 생산된 놀텍 완제품으로 시판을 시작할 계획이다.

이번 시판허가는 한국과 에콰도르 정부가 맺은 ‘한-에콰도르 의약품 상호 인증 협정’에 따라 기존 승인 기간보다 상당히 단축된 기간에 허가를 받았다.

신약조합은 에콰도르 시판허가 승인은 수출판매에 따른 매출향상 도움과 함께 주변국인 브라질, 멕시코, 콜롬비아, 칠레 등의 시판허가에 영향을 미쳐 수출이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2015년 본 계약을 체결한 멕시코 Chinoin사의 놀텍 독점판매 지역인 콰테말라, 엘살바도르, 코스타리카, 파나마, 니카라과이, 도미니카공화국, 파라과이, 볼리비아 시판허가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계기로, 놀텍의 중남미 지역 수출이 상당부분 앞당겨질 것으로 내다봤다.

아울러 아랍에미레이트(UAE)의 라이프파마(Life Pharma)사를 통해 놀텍 완제품 판매가 되는 GCC(UAE, 사우디, 오만, 카타르 등 6개 국가)를 포함, 중동지역 13개국도 곧 시판허가 승인이 될 것으로 보여 놀텍 매출은 급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