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약산업 > IT·U health
건강·시술정보 한 눈에...'똑닥' 앱 출시비브로스-비트컴퓨터 협업...Online to Offline 서비스 형태
이현주 기자  |  hjlee@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0호] 승인 2015.10.07  10:45: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건강, 시술정보, 병원정보 등 다양한 정보를 전문의의 검수를 통해 제공하는 헬스케어 O2O(Online To Offline)서비스 똑똑한 닥터 ‘똑닥’이 서비스를 시작했다.

‘똑닥’은 헬스케어 O2O 스타트업 비브로스(대표 송용범)가 출시한 어플리케이션으로 해당 전문의의 철저한 검수를 통해 믿을 수 있는 의료정보를 큐레이션(여러 정보를 수집, 선별해 목적에 따라 새로운 가치를 부여해 분류하고 전파하는 것) 형태로 제공한다.

현재 많은 의료정보는 온라인 웹사이트, 블로그, 각종 카페를 통한 광고성 정보가 대부분으로 정보 수준과 신뢰도 측면에서 사용자들의 불편함과 잘못된 선택의 가능성이 있어 왔다.

‘똑닥’은 각 진료과목 전문의들의 검수를 통한 정보를 제공하고, 사용자들이 어려워 하는 의료정보를 인포그래픽을 통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콘텐츠가 큐레이션 돼 원하는 정보를 모아볼 수 있을 뿐 아니라 모바일에 최적화돼 언제 어디서든 사용이 가능하다.

특히 ‘똑닥’은 헬스케어 스타트업인 비브로스와 헬스케어 대표기업 비트컴퓨터가 중소기업청에서 주관하고 벤처기업협회가 전담하는 2015년 선도벤처연계 창업지원사업을 통해 협력해 시너지를 기대하는 첫 프로젝트이다.

비브로스의 기술력에 비트컴퓨터가 33년간 쌓아 온 전국의 병·의원 고객을 연결해 막강한 헬스케어 O2O 서비스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비브로스의 송용범 대표는 “원하는 의료정보나 병원정보를 검색하는데 광고와 부정확한 정보로 많은 시간을 허비한 개인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똑닥’을 사업화하게 되었다.”고 출시 배경을 설명했다.

그는 이어 “연간 약 7억건 이상의 의료정보를 검색하는 사용자들이 편리하면서도 올바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점차 병원평가시스템을 도입해 O2O 연계를 통해 헬스케어 O2O 시장의 리더로 자리매김하는 게 목표”라고 덧붙였다. 

  태그
이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