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대의료원, 녹십자와 MOU 체결
아주대의료원, 녹십자와 MOU 체결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5.09.07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면역 글로불린 관련 임상 및 연구 상호협력

아주대의료원(의료원장 유희석)이 7일 녹십자(대표 허은철)와 MOU를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녹십자 허은철 대표, 박두홍 부사장을 포함한 녹십자 임직원과 아주대의료원 유희석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주일로 의과대학장, 탁승제 원장, 박해심 첨단의학연구원장 등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MOU를 통해 면역 글로불린 관련 임상 및 연구에 대해 상호 협력하고 관련 전문인력을 교류하기로 합의했다.

유희석 의료원장은 "녹십자와 인연이 계속 이어져 기쁘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아주대의료원이 보유한 난치성 면역질환에 대한 연구인프라와 녹십자의 면역치료제 개발에 대한 관심과 경험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연구협력이 활발히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주대의료원은 2013년에 경기도 상급종합병원 중 유일하게 연구중심병원에 선정됐고, 2015년에는 연구역량 강화를 위하여 '아주대의료원 첨단의학연구원'을 설립하였으며, 임상빅데이터를 활용한 모델기반 신약개발 분야 등에서 산학연과 공동연구를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녹십자는 아이비글로불린 제제(IVIG), 피브린 글루(Fibrin glue) 개발, 혈우병 치료제 자체 개발 등을 기반으로 산학협력 등을 통해 글로벌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