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덴탈 프로젝트' 중국시장 진출
동국제약, '덴탈 프로젝트' 중국시장 진출
  • 김지섭 기자
  • 승인 2015.08.12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유통업체 HSSC에 400~600억원 공급 계약체결
▲ 동국제약이 중국 유통업체 HSSC에 '덴탈 프로젝트' 3종(치약 1종, 구강청결제 2종)의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동국제약(대표 이영욱)이 국내 마케팅 대행사 C-Lian(씨리엔)과, 중국 유통업체 HSSC(북경 항상시창 과기유한공사)에 '덴탈 프로젝트' 3종(치약 1종, 구강청결제 2종)의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공시했다.

이번 계약 체결에 따라 동국제약은 2018년 12월까지의 계약기간 동안 북경세기통성발전유한회사 계열의 중국 내 유통업체 HSSC를 통해 '덴탈 프로젝트' 제품들을 중국시장으로 수출하게 된다. 또한 HSSC는 동국제약의 제품들을 홍콩, 마카오를 비롯해 중국 전 지역에서 온/오프라인 유통 및 홈쇼핑 등을 통해 판매할 예정이다.

덴탈 프로젝트(Dental Project)는 동국제약이 지난 2013년 3월 론칭한 프리미엄 구강용품 브랜드로, 덴탈프로젝트 치약과 구강청결제(가글) 덴탈프로젝트 플러스와 덴탈프로젝트 골드 등이 있다.

동국제약 관계자는 "이번 수출계약을 계기로 3년여 동안 400~600억원 규모의 수출실적이 기대되고 구강질환 분야에 강점을 지닌 리딩 제약사로 중국에 홍보가 됨으로써, 세계 최대 소비 시장인 중국에 본격적으로 진출하는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번에 중국으로 수출되는 치약은 잇몸약 인사돌(플러스)에 함유된 지메이스엘(Z Mays. L ; ETIZM) 성분이 들어 있어, 치은염과 치주염 등 잇몸질환을 예방해 주며 충치 예방과 구취 제거 효과도 있다.

또한 구강청결제는 한방 성분(홍삼, 감초, 유백피 등)을 주성분으로 치은염과, 치주염, 충치를 예방해 주고 구취 제거 등에도 효과적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