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슈글렛 장착으로 당뇨 파이프라인 강화
대웅제약, 슈글렛 장착으로 당뇨 파이프라인 강화
  • 김지섭 기자
  • 승인 2015.01.09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아스텔라스제약 슈글렛 상반기 판매 시작
▲ 8일 그랜트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대웅제약과 한국아스텔라스제약 당뇨병치료제 슈글렛의 론칭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대웅제약이 이프라글리플로진 성분의 SGLT-2 억제제 슈글렛을 판매한다.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8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한국아스텔라스제약(대표 정해도)과 당뇨치료제인 SGLT-2 억제제 슈글렛의 런칭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날 심포지엄에는 서울 지역 개원의와 내분비 전문의 500여명이 참석해 슈글렛의 아시아인에 대한 임상결과와 당뇨병 치료의 최신 지견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두 세션으로 나뉘어 진행됐으며, 삼성서울병원 이문규 교수(내분비내과)와 신촌 세브란스 차봉수 교수(내분비내과)가 각 세션의 좌장을 맡았다.

첫 번째 연자로 나선 일본 가시와기(Kashiwagi) 교수는 슈글렛의 일본 당뇨환자 치료케이스와 임상결과를 주제로, 두 번째 연자인 여의도 성모병원 권혁상 교수는 국내 임상결과와 SGLT-2 억제제의 필요성을 주제로 발표했다.

슈글렛은 새로운 계열의 당뇨병 치료제로서 혈당 감소뿐 아니라 체중감소와 혈압 개선효과에 대한 임상 결과를 가지고 있어 기존 당뇨병 치료제로 조절되지 않는 환자들은 물론 체중감소, 혈압 개선이 필요한 당뇨환자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이 될 수 있다.

정해도 한국아스텔라스 사장은 "한국아스텔라스제약의 당뇨 치료 시장 진출은 이번이 처음이지만 슈글렛을 통해 당뇨 치료의 한 축을 이루는 회사로 발돋움 할 것으로 기대 된다"며 "대웅제약과의 시너지를 통해 국내 당뇨병 환자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이종욱 대웅제약 사장은 "슈글렛은 아시아인에게 가장 많은 처방경험이 있는 SGLT-2 억제제로 국내에서도 처방 다양성을 한층 넓힐 것"이라며 "대웅제약은 슈글렛의 가세로 더욱 강력해진 당뇨치료제 파이프라인을 바탕으로 당뇨병 치료약물 공급을 선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슈글렛은 지난해 9월 시판 허가를 받았으며, 올해 상반기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