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약산업 > IT·U health
삼성전자 웨어러블 신제품 '기어 라이브' 공개구글 모바일 최적화.심박센서 탑재 '웨어러블 선두' 욕심
임솔 기자  |  slim@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0호] 승인 2014.06.26  16:43:4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삼성전자가 ‘타이젠’에 이어 ‘안드로이드 웨어’ 기반의 ‘기어’ 제품을 선보이며 웨어러블 시장의 선두주자로 나설 의지를 밝혔다.

삼성전자는 25일(현지시간)부터 이틀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구글 개발자 컨퍼런스(구글 I/O)에서 구글의 웨어러블 기기 전용 OS인 안드로이드 웨어(Android Wear)를 탑재한 ‘기어 라이브(Gear Live)’를 공개했다.

   
 

사용자는 ‘기어 라이브’의 슈퍼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통해 선명한 화질을 즐길 수 있으며, 심박센서를 활용해 심박 정보를 바로 확인하고 관리할 수 있다.

또한 삼성전자는 ‘기어 라이브’에 구글 나우(Google Now), 구글 보이스(Google Voice) 등 구글의 모바일 서비스를 최적화했으며, 쉽고 직관적인 사용성을 제공한다.

사용자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메시지, 뉴스나 쇼핑 정보 등 특화된 정보를 바로 확인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오케이 구글(OK Google)’이라는 간단한 음성 명령으로 기기를 활성화해 알람 설정, 일정 업데이트 등도 할 수 있다.

‘기어 라이브’는 블랙과 와인레드의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22mm 스트랩 교체형 디자인으로 사용자의 개성과 스타일에 따라 ‘기어 라이브’를 연출할 수 있다.

‘기어 라이브’는 안드로이드 4.3(젤리빈) 이상이 탑재된 스마트 기기와 연동되며, 25일부터 한국, 미국을 비롯한 일부 국가 구글 플레이 스토어(play.google.com/devices)를 통해 예약 판매되고 향후 삼성전자 매장에서도 판매될 계획이다.

삼성전자 IM부문장 신종균 대표는 “당사는 웨어러블 기기 선도업체로서 ‘기어 라이브’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쉽고 직관적인 웨어러블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웨어러블 기기 시장에서도 오랜 파트너인 구글과 협력해 소비자들의 삶을 더욱 가치있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임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