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나브 강하 효과 세계고혈압학회서 주목
카나브 강하 효과 세계고혈압학회서 주목
  • 김지섭 기자
  • 승인 2014.06.16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별 심포지엄에서 카나브 국내외 임상결과 발표

보령제약(대표 최태홍)이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그리스 아테네에서 개최된 세계고혈압학회(ISH)와 유럽고혈압학회(ESH)의 통합 학술대회에서 세틀라이트 심포지엄을 열고 '카나브(성분명 피마살탄)'의 국내외 임상 결과를 발표해 세계의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ISH는 전세계 1만여 명의 의사 및 제약산업 관계자가 참석하는 의학계에서 가장 규모가 큰 학회다.

지난 13일 특별 섹션으로 마련된 The latest ARB 세틀라이트 심포지엄에서는 카나브의 기존 국내 임상 및 지난해 1월 국내 최대규모인 1만4000여 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한 임상 4상(K-MetS 임상) 결과를 비롯해 현재 개발중인 CCB 복합제 임상, 해외 임상 결과가 발표됐다.

서울대 오병희·김철호 교수가 공동 좌장을 맡아 진행된 심포지엄에서는 서울대 최동주 교수, 관동대 박정배 교수, 연세대 윤영원교수, 성균관대 전은석 교수, 고려대 홍순준 교수, 을지대 최유정 교수, 서울대 김상현 교수, 멕시코 에르네스토 카르도나 무노즈(E. G. Cardona Munoz) 멕시코 과달라하라대 교수 등이 발표자로는 참여했다.

▲ 멕시코 에르네스토 카르도나 무노즈 멕시코 과달라하라대 교수가 카나브 멕시코 임상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멕시코 에르네스토 카르도나 무노즈교수는 "멕시코에서 진행된 허가 임상에서 카나브는 이완기혈압(DBP)과 수축기혈압(SBP)모두 강력한 강하효과를 발휘했다"고 소개했다.

또 "임상은 카나브 복용 8주 후 DBP 값 <90 mmHg 감소로 정의했는데, DBP 저하 효과와 함께 SBP도 치료 4주 후 목표값에 도달하며 강력한 혈압 강하 효과를 보였고, 안전성도 매우 높았다"고 발표했다.

카나브가 ISH에서 임상결과를 발표한 것은 지난 2010년 캐나다에 이어 두번째이다.

하지만, 국내제약사가 개발한 신약만을 가지고 별도의 특별 심포지엄이 진행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최태홍 사장은 "이번 심포지엄은 세계시장에서 카나브의 위상을 높일 수 있었던 좋은 기회가 됐다"며, "지속적인 R&D를 통해 카나브의 임상적 가치를 더욱 높여, 세계 항고혈압제를 대표하는 약물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ISH는 2년에 한 번씩 전 세계 국가를 순회하며 개최되고 참석자가 1만 명에 달하며, 세계적인 제약기업들이 참여하는 의학계 최대규모의 학회다. 다음 회인 2016년에는 서울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