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보장성 강화, 어떻게 실현할 것인가'
'암 보장성 강화, 어떻게 실현할 것인가'
  • 손종관 기자
  • 승인 2013.09.12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회 KHA 글로벌 의료정책 포럼 개최
4대 중증질환에서도 가장 비중이 큰 '암'의 보장성 강화 실현을 위한 바람직한 건강보험 정책 방향을 모색하는 시간이 마련된다.

대한병원협회(회장 김윤수)는 24일 오후 1시 30분부터 중앙대병원 4층 동교홀에서 제2회 KHA 글로벌 의료정책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에서는'암 보장성 강화, 어떻게 실현할 것인가?'를 대주제로 항암제, 신의료기술(로봇 수술), 암에 대한 포괄적 치료분야에 대한 발제 및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먼저 항암제에 대해서는 ▲웰다잉(well-dying) 시대에서의 항암제 급여화(방영주 서울대 혈액종양내과 교수)▲항암제 급여화, 어떻게 접근해야 하나?(조석구 가톨릭의대 서울성모병원 혈액내과 교수)에 대한 발제가 있은 후 이순남 학술이사의 사회로 김 윤 소장(서울의대교수, 심평원 연구소장), 장호근 병협보험이사(한림의대), 김성호 전무(KRPIA 약가정책담당)가 참석해 토론을 진행한다.

신의료기술(로봇수술) 세션은 ▲암 환자에서 로봇수술의 활용 및 급여화 필요성_일본사례 포함(김선한 한국외과 로봇수술 연구회장) ▲건강보험 지속성 차원에서 바라본 로봇수술 급여화(이영구 대한비뇨기과학회 보험이사)에 대한 발제 후 지훈상 명예회장의 사회로 손승완(인튜이티브 서지컬 코리아 부서장), 신채민(NECA 로봇수술 연구 책임자), 한상욱(아주대병원 외과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한다.

암에 대한 포괄적 치료와 관련해서는 ▲암 생존자를 위한 쉐어드케어의 필요성(신동욱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전인적암치료, 급여화가 필요하다(양형국 국립암센터 암정책지원과 연구원) 발제에 이어 이왕준 정책·국제이사의 사회로 이성재(고대안암병원통합의학센터장), 이정권(삼성서울병원 암병원 동합치유센터장), 노동영(서울대병원 암진료부원장), 이수현(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종양내과 임상조교수)이 토론을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