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단합과 소통에 올인하겠다"
"회원 단합과 소통에 올인하겠다"
  • 하장수
  • 승인 2013.02.2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초구의사회가 올해 회원 소통과 화합에 올인할 것을 다짐했다.

서초구의사회 강원경 회장은 22일 서울성모병원 지하1층 세미나실에서 열린 26차 정기총회에서 "대한의사협회와 서울시의사회 등 상급 의사단체와 공조체계를 구축해 부당삭감 등 건강보험제도의 문제점을 적극 제기하고 법과 제도 개선책을 유도하겠다"고 했다.

또 임수흠 서울시의사회장도 "의료계를 옥죄는 각종 악법과 내부의 혼란 등 난제가 많지만 소통과 이해를 바탕으로 슬기롭게 극복하자"고 당부했다.

특히 건강보험 수가 최소 물가인상률 이상 인상, 법정보수교육 평점 중 최소 3점 이상 지역의사회서 취득, DRG제도 전면 재검토 등 8개안을 서울특별시의사회 건의안으로 채택했다.

예산은 지난해 보다 소폭 인상된 1억2539만여원으로 정했다.

정총에서는 서울시의사회가 저소득층 청소년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격려했으며 임익권 민족문화콘텐츠연구원 석좌교수가 "찬하경영, 황제에게 길을 묻다"란 주제로 강연,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앞으로 개최될 서울시의사회 산하 구 의사회 정총은 25일 강서구의사회, 구로구의사회, 송파구의사회, 영등포구의사회, 용산구의사회, 중랑구의사회, 26일 마포구의사회, 성동구의사회, 성북구의사회, 양천구의사회, 중구의사회, 27일 광진구의사회, 노원구의사회, 동대문구의사회, 동작구의사회, 종로구의사회, 28일 강남구의사회, 강동구의사회, 관악구의사회, 은평구의사회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