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차 한·일 공동 암연구 워크숍 개최
제17차 한·일 공동 암연구 워크숍 개최
  • 박도영
  • 승인 2012.11.2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암센터(원장 이진수, www.ncc.re.kr)가 서울대 암연구소, 일본 국립암센터와 공동으로 30일 부터 12월 2일까지 부산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제17차 한·일 공동 암연구 워크숍"을 개최한다.

한·일 공동 암연구 워크샵은 한국과 일본의 암 전문 과학자 간의 정보교류 및 소통의 장을 마련함으로써 양국의 학술 교류 증진을 도모하고자, 1996년부터 매년 한국과 일본에서 교대로 개최되고 있다.

"분자 타겟 항암치료제의 개발과 간암연구의 최신 동향"이라는 주제로 진행될 이번 워크숍에서는 우리나라와 일본의 기초 및 임상 분야의 다양한 전문가 40여명이 주요 암에 대한 분자적 치료 타겟에 관한 연구와 간암 치료에 대한 최신 동향 및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토론한다.

일본 측에서는 일본 국립암센터 다카시 코노 (Takashi Kohno) 박사의 폐암에서의 RET fusion gene에 대한 연구내용 등 총 14편(구두 7편, 포스터 7편)의 발표가 예정되어 있으며, 한국 측에서는 국립암센터 박중원 박사의 간암의 분자타겟 치료에 관한 연구와 서울대 김태유 박사의 게놈연구를 통한 간암 분자타겟의 발굴들을 포함하여 총 12편(구두 발표 6편, 포스터 발표 6편)의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이진수 원장은 "이번 워크숍을 통하여 암 연구에 대한 최신의 연구성과를 공유하고, 공동 연구를 통한 양국의 협력을 증진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