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안·외상후 스트레스 전국 강좌
불안·외상후 스트레스 전국 강좌
  • 송병기
  • 승인 2003.05.1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정신약물학회·GSK 다음달 3일
범불안장애(GAD)와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PTSD)를 주제로 전국 순회 강좌가 열린다.
글락소 스미스클라인이 주최하고, 대한정신약물학회가 후원하는 이번 순회 강좌는 서울, 대구, 광주, 대전, 부산 등 5개 도시에서 1,000여 명의 전문의를 대상으로 오는 6월 3일부터 개최된다.

PTSD(Post-Traumatic Stress Disorder)는 대구 지하철 참사 이후 폭넓은 언론의 관심을 받기 시작했고, GAD(Generalized Anxiety Disorder) 역시 광범위한 불안 장애로 일반인에게 알려지기 시작했다.
이번 순회 강좌는 GAD와 PTSD 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정확한 진단을 돕기 위해 마련됐는데 질환의 증상을 주제로 한 모노드라마를 곁들여 보다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전문의들은 이번 순회 강좌를 통해 GAD와 PTSD 진단에 대한 정보, 권위 있는 전문가들과의 진단 경험 공유를 통해 진료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생생한 정보를 체득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