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케다 코리아 이춘엽 사장 확정
다케다 코리아 이춘엽 사장 확정
  • 박상준 기자
  • 승인 2010.11.1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독약품 이춘엽 부사장이 다케다 한국법인 대표이사로 자리를 옮긴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이 부사장은 다케타 법인대표로 내정됐으며 최근 본사에서 확정입장을 전달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사장은 서강대에서 생명공학을 전공했으며 업존코리아와 실락코리아, 파미타리아어바코리아, 코오롱제약, 스미스클라인비첨, 얀센, GSK 등 국내외제약사를 두루거친 제약통이다.

대표이사가 확정됨에 따라 법인설립과 임원 선임작업도 급물살을 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