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형간염 급증…의협 급성A형간염대책위원회 가동
A형간염 급증…의협 급성A형간염대책위원회 가동
  • 하장수
  • 승인 2009.06.1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의사협회(회장 경만호)는 해마다 발병률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급성A형간염 문제와 관련, 유관기관과의 상호보완적인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급성A형간염대책위원회를 구성했다.

대책위 위원장으로 의협 박희봉 참여이사가, 간사로 이동훈 서울새로운내과의원 원장이 선출됐고, 이혁 참여이사, 좌훈정 공보이사, 김창섭 내안애내과의원 원장, 서대원 서내과의원 원장이 위원으로, 정숙향 분당서울대병원 내과 전문의, 배시현 가톨릭의대 소화기내과 교수 등이 자문위원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약 12주간 한시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의협 산하 급성A형간염대책위원회는 예방백신이 원활하게 공급될 수 있도록 보건당국 및 백신제조회사 등에 협조를 요청키로 하고, A형간염 예방 가이드라인을 대한간학회와 공동 제작해 의료인에게 1차적으로 홍보물 및 공문을 통해 홍보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