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춘천성심병원, 뇌졸중 환자 숲체험치료 MOU 체결
한림대춘천성심병원, 뇌졸중 환자 숲체험치료 MOU 체결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0.10.23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뇌졸중 환자 대상 심신치유프로그램 및 산림치유 서비스 고도화 사업 등 진행
이재준 한림대춘천성심병원장(왼쪽 네 번째)과 홍성현 국립횡성숲체원장(왼쪽 세 번째)이 23일 국립횡성숲체원에서 숲체험치료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재준 한림대춘천성심병원장(왼쪽 네 번째)과 홍성현 국립횡성숲체원장(왼쪽 세 번째)이 23일 국립횡성숲체원에서 숲체험치료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메디칼업저버 정윤식 기자] 한림대춘천성심병원이 23일 국립횡성숲체원과 '급성기 뇌졸중 환자의 기능적 회복을 위한 숲체험치료 효과 규명 및 산림자원 활용기술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에 따라 △뇌졸중 환자 대상 심신치유프로그램 운영 △숲의 치유기능을 활용한 의료진단 연계 시스템 및 네트워크 구축 △스마트 산림 헬스케어 임상효과 검증 및 빅데이터 구축 △산림치유 서비스 고도화 사업 등을 진행한다. 

병원은 산림치유물질·인자를 활용해 치유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급성기 뇌졸중 환자의 기능 회복을 돕는 데 적용할 계획이다. 

이재준 병원장은 "숲체험치료가 급성기 뇌졸중 환자의 재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의료서비스 개발과 고도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