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형 당뇨병 환자를 위해 지금 검지를 들어주세요"
"제1형 당뇨병 환자를 위해 지금 검지를 들어주세요"
  • 박선혜 기자
  • 승인 2020.10.07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당뇨병연합, 국내 최초 SNS 기반 '1형 당뇨병 바로 알기 챌린지' 진행
이미지와 해시태그로 참여 가능…참여 시 소아·청소년 제1형 당뇨병 환자 위한 장학금 누적
(위부터) 대한당뇨병학회 윤건호 이사장, 대한소아내분비학회 황진순 회장, 대한당뇨병연합 오한진 자문위원.
▲(위부터) 대한당뇨병학회 윤건호 이사장, 대한소아내분비학회 황진순 회장, 대한당뇨병연합 오한진 자문위원.

[메디칼업저버 박선혜 기자] 대한당뇨병연합(상임고문 양승조, 이대열, 이문규)이 제1형 당뇨병을 바로 알리기 위한 국내 최초의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기반 캠페인을 7일부터 시작한다.

대한당뇨병연합은 11월 '세계 당뇨병의 날'을 맞아, 다음 달 13일까지 제1형 당뇨병에 대한 바른 이해의 확산을 위한 온라인 기반 캠페인 '1형 당뇨병 바로 알기 챌린지'를 진행한다고 7일에 밝혔다.

이번 챌린지는 간단한 이미지와 해시태그를 사용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검지손가락을 들어 숫자 1을 표현한 사진을 찍어 △'#1형당뇨병바로알기'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자신이 가입한 소셜미디어에 올리면 된다.

한 번에 최다 5명에게 동참을 요청할 수 있으며, 제1형 당뇨병에 대한 바른 정보나 환자들에 전하는 응원의 메시지를 추가해 올려도 된다. 

챌린지 참여를 통해 소아·청소년 제1형 당뇨병 환자를 도울 수도 있다. 누적 참여자 수에 따라 책정된 장학금은 11월 14일 대한당뇨병연합 주최 세계 당뇨병의 날 기념행사를 통해 환자들에게 전달된다. 

본 챌린지의 취지에 공감해, 환자 치료의 최일선에 있는 전문 의료인과 유명 연예인 등이 최초 주자로 나선다. 

전문의 대표로는 △대한당뇨병학회 윤건호 이사장(서울성모병원 내분비내과 교수) △대한소아내분비학회 황진순 회장(아주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 △대한당뇨병연합 오한진 자문위원(을지대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등 3인이 나선다. 또 △소아당뇨 홍보대사 가수 조권 씨(큐브엔터테인먼트 소속) △개그맨 정태호 씨(타조엔터테인먼트 소속) 등도 이번 챌린지의 최초 주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장학금 조성은 연속혈당측정기(CGM), CGM 연동 인슐린펌프(SAP) 등을 생산·판매하는 의료기기 기업인 메드트로닉)이 후원한다.

대한당뇨병연합 김광훈 대표이사는 "당뇨병이 우리에게 익숙한 질병인 것 같지만, 정작 제1형 당뇨병에 대한 바른 이해가 여전히 부족하다"며 "보다 많은 분이 생각을 나누고 실제 참여를 통해 제1형 당뇨병에 대한 인식을 높일 수 있는 이벤트를 마련했다. 많은 참여를 통해 아이들에게 힘을 북돋워 주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