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바, 망막질환 신약 CDO 계약 체결
삼바, 망막질환 신약 CDO 계약 체결
  • 양영구 기자
  • 승인 2020.09.24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포주 개발부터 임상시료 생산까지 전 과정 CDO 계약 체결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대표이사 김태한)는 카나프테라퓨틱스와 망막질환 치료제(KNP-301)의 세포주 개발, 공정개발, 비임상 및 임상 시료 생산 등 신약개발 전 과정을 지원하는 위탁개발(CDO)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KNP-301은 망막질환인 건성 황반변성과 당뇨 망막병증을 적응증으로 하는 이중융합단백질이다.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는 “바이오벤처에는 더없이 중요한 첫 물질 개발을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맡겼다는 것은 그만큼 당사의 CDO 서비스의 퀄리티에 대한 믿음이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공정 및 제형 개발이 핵심인 망막질환 치료제를 성공적으로 개발해 당사 CDO 서비스의 전문성을 전 세계에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철 카나프 대표는 “카나프의 여러 우수한 혁신 신약 후보 물질들이 임상개발 단계에 진입할 예정”이라며 “글로벌 CDMO인 삼성바이오로직스와의 파트너십에 이어 카나프는 자체 임상 인력과 파이프라인에 전문화돼 있는 핵심오피니언리더(KOL) 및 임상시험수탁기관(CRO) 네트워크 활용을 통해 글로벌 임상을 성공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