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어린이병원에 등장한 별곰이 달곰이
서울대어린이병원에 등장한 별곰이 달곰이
  • 박선재 기자
  • 승인 2020.09.23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어린이병원, 어린이 위한 캐릭터 제작
병원 캐릭터, 지역·공공캐릭터 대상’본선 진출

[메디칼업저버 박선재 기자] 서울대어린이이 캐릭터를 활용해 어린이와 눈맞춤을 시작한다. 

캐릭터를 통해 병원 철학과 메시지를 보다 쉽게 전달하고, 환아에게는 흥미와 감동을 선사한다. 어린이의 관심사인 동물, 로봇 등의 소재를 적극 활용한 것도 그 때문이다.

별곰이 달곰이(오른쪽)
서울대어린이병원이 제작한 별곰이 달곰이(오른쪽)

캐릭터를 제작한 홍보팀 홍석표 디자이너는 “어린이병원 캐릭터는 로비에서 검사실까지 병원 곳곳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앞으로 애니매이션 제작 등 다각적인 홍보와 활용으로 어린이병원을 찾는 환자 눈높이에 맞춰 더욱 성장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김한석 어린이병원장은 “의료서비스에 머물지 않고, 창의력을 길러줄 수 있는 다양한 캐릭터를 통해 병원에 대한 두려움 대신 편안한 치유의 공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병원 안에서만 환아를 맞이하던 서울대어린이병원 캐릭터가 최근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2020 우리동네 캐림픽(우리동네 최고의 캐릭터 스타 선발대회)’ 공공 부문에 출전해 본선까지 진출했다.

‘우리동네 캐릭터’는 지역 및 공공 캐릭터의 통합 브랜드다. 올해 제3회 ‘지역·공공캐릭터 대상 및 축제’를 개최하며, 예선과 본선으로 나눠 심사한다.

현재 본선 온라인 투표가 진행 중이며, 시상식은 10월 11일에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