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보툴리눔톡신 휴톡스, 이라크 진출
휴온스 보툴리눔톡신 휴톡스, 이라크 진출
  • 양영구 기자
  • 승인 2020.09.04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러시아, 중남미 등 진출 준비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휴온스(대표 엄기안)는 최근 보툴리눔톡신 휴톡스가 이라크 정부에 정식 등록을 마쳤다고 4일 밝혔다. 

휴온스는 이번 등록에 대해 전세계 보툴리눔톡신 제품들이 아직 진출하지 못한 이라크에 최초의 보툴리눔 톡신으로 등록됐다는 점에서 의미있는 성과라고 평가했다. 

휴온스는 이라크에 정식으로 진출한 보툴리눔톡신이 없어 현지 시장 규모를 예측하기는 어려우나, 정부 입찰 등을 고려하면 작지 않은 규모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휴온스는 파트너사인 제나를 통해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며, 이후 정부입찰에도 참여해 현지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이번 등록을 통해 이라크 보툴리눔 톡신 시장에서 독점적이고 우월적 지위를 확보하게 됐다”며 “향후 중동의 다양한 국가들과 보툴리눔 톡신 사업 논의를 하는데 있어 기폭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진행 중인 중국, 러시아, 중남미 등의 현지 임상과 허가도 계획대로 진행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휴온스는 휴온스글로벌이 생산하는 보툴리눔 톡신 휴톡스에 대한 해외 독점판매권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유럽, 중국, 중남미 지역의 주요 기업들과 대규모 수출 계약을 체결, 현지 임상 및 품목 허가를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